입에서 신맛이 나는 것은 실제로 이 질병의 증상일 수 있습니다.

신맛은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다양한 원인이 있는 일상적인 상황에서 이 상태는 기침 후, 식사 후 또는 식사 후에 느낄 수 있습니다.다른 이유로라도. 심각하게 유발되지 않으면 신맛이 일시적으로 발생하고 저절로 사라질 수 있습니다.

인간은 음식을 마시고, 씹고, 가공할 때 방출되는 작은 분자에서 맛을 식별할 수 있습니다. 이 분자는 입의 감각 신경을 자극하여 단맛, 쓴맛, 신맛, 짠맛, ​​감칠맛 중 하나를 식별하는 신호를 뇌로 보냅니다.

신체의 교란은 이 메커니즘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미뢰는 비강을 통과합니다. 비강과 머리에 장애가 있으면 맛을 감지하는 신체의 감도도 방해받습니다. 일반 개업의에 따르면 입에서 신맛이 나는 것은 심각한 질병에 수반되는 증상 중 하나일 수 있습니다. 다음은 인식할 가치가 있는 신맛의 몇 가지 가능한 원인입니다.

  • 특정 약물의 소비. 일반의약품과 처방약 모두 입안의 맛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같은 항생제 테트라사이클린, 정신 장애 치료를 위한 리튬, 항우울제 또는 알로퓨리놀은 체내에 흡수되어 타액을 통해 배설됩니다. 해열제, 아연, 구리 또는 크롬이 함유된 종합비타민, 칼슘과 철이 함유된 임신용 비타민과 같은 일반의약품도 같은 증상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신맛의 위험을 줄이기 위해 섭취량에주의하십시오.
  • 산성 식품 또는 담배와 같은 특정 제품의 섭취.
  • 구강 위생과 건강이 좋지 않습니다. 정기적으로 양치질을 하지 않으면 치아와 잇몸이 치은염, 치아 감염 또는 치주염에 걸릴 위험이 높아져 입에서 신맛이 날 수 있습니다. 이 상태는 감염이 치료되면 저절로 가라앉습니다.
  • 상기도 감염, 부비동염 또는 독감도 음식의 맛을 인식하기 어려워 입에서 신맛이 날 수 있습니다.
  • 방사선과 화학 요법을 포함하는 암 치료는 또한 환자에게 입에 신맛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임신은 임산부에게 특정한 신체적 변화를 가져올 수 있으며 그 중 하나는 신맛입니다.
  • 치매 환자는 혀에서 느끼는 감각이 신경을 통해 뇌와 잘 연결되지 않기 때문에 종종 미각 장애를 경험합니다. 뇌의 신경 장애는 이 기관이 자극을 잘못 해석하여 입에서 신맛이 나도록 만들 수 있습니다.
  • 납이나 수은과 같은 흡입된 화학 물질에 노출되면 입안에서 신맛이 날 위험이 증가할 수 있습니다.
  • 위산 질환위식도 역류 질환(GERD) 또는 속쓰림은 흉골 뒤의 지속적인 통증입니다. 이 통증은 일반적으로 사람이 누운 자세에서 일어나거나, 앞으로 구부리거나, 식사 후에 느껴집니다. 그러나 GERD가 있는 사람들이 항상 고통을 느끼는 것은 아닙니다. 통증 외에도 입안의 신맛은 GERD를 동반할 수 있는 또 다른 증상입니다. 이 상태는 일반적으로 식도로 상승하는 위산에 의해 유발됩니다.
  • 구강 건조와 같은 구강 질환은 또한 입안에 침이 부족하게 만들어 입안에서 신맛의 위험을 증가시킬 수 있습니다.
  • 미각장애는 감기나 부비동염과 같은 감염, 염증, 환경적 요인 또는 부상으로 인해 미각을 식별하는 능력이 손상된 것입니다. 또 다른 장애인 미각저하증은 5가지 다른 맛을 모두 인지하는 능력이 감소된 것입니다. ageusia는 맛을 감지 할 수없는 반면.
  • 중이 감염. 중이의 감염은 제대로 치료하지 않으면 종종 코와 부비동의 염증이 뒤따릅니다. 이것은 미뢰에서 신맛과 같은 불편한 감각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 신경 장애. 미각 신호는 뇌에서 처리되며, 뚜렷한 이유 없이 입안에서 신맛이 느껴지거나 갑자기 나타나는 경우가 많으면 뇌에 이상이 있다는 신호일 수 있습니다.

미각 지각은 어떤 사람들에게는 주관적인 감각입니다. 그러나 특정 미각을 감지할 수 없거나 미각에 불편한 감각이 있는 경우 의사의 진찰이 필요한 상태입니다. 즉시 치료하지 않으면 미각 장애로 삶의 질이 저하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 외에도 구강 세정제로 가글하고 치아와 입을 항상 청결하게 유지하는 것과 같이 일시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간단한 방법이 있습니다. 이 상태를 처리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의사를 만나 신맛의 원인을 치료하는 것입니다.